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뉴스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 로맨스 실록 첫 장 공개‘필’로 만나 ‘필’ 꽂힌 둘 벌써부터 설렘 폭발
홍옥경 기자 | 승인 2019.07.05 08:40
   
▲ <사진제공> ‘신입사관 구해령’ 티저 영상 캡처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오는 7월 17일 밤 8시 55분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5일 구해령과 이림의 로맨스가 담긴 스토리 티저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이지훈, 박지현 등 청춘 배우들과 김여진, 김민상, 최덕문, 성지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공개된 영상 속 해령과 이림의 관계 변화가 시선을 끈다. 첫 만남에서 서로에게 촌철살인을 날리며 티격태격하던 것도 잠시, 이들은 점차 달달한 케미를 뽐내며 설렘을 유발하고 있다.

해령이 이림의 입을 틀어막으며 초밀착 스킨십을 시도한 것에 이어 그의 손을 잡고 함께 달리는 등 전보다 가까워진 관계를 드러낸 것. 이에 이림 역시 “누군가 내 이름을 불러주고.. 그런 적은 처음이라 즐거웠었다”라는 대사로 해령을 향한 마음을 내비쳐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가운데 해령의 무엄하고도 발칙한 허리 포옹이 보는 이들의 설렘을 극대화했다. “저의 무엄함을 용서하십시오, 대군마마”라는 말과 함께 이림의 허리춤을 감싸 안은 것. 훅 들어온 스킨십에 깜짝 놀란 이림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며 향후 이들의 관계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해령이 여사로 거듭나는 과정 또한 공개됐다. 그녀가 족두리를 쓴 채로 전력 질주하는 모습부터 여사 별시를 치른 후 당당하게 예문관에 입성하는 모습까지 모두 담긴 것.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그녀의 앞날에 관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이림은 어둠 속 혼란에 빠진 모습으로 포착됐다. 한참을 방황하던 그는 이내 자신의 유일한 안식처인 ‘글쓰기’를 금지한다는 명령에 눈물을 쏟아내고 있어 과연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마지막으로 왕세자 이진, 대비 임씨, 구재경이 궁궐 속 진실을 파헤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더했다. “무엇을 숨기려고 이 사달을 벌인 겁니까?”라는 대사와 함께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는 이진을 비롯,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뿜어내고 있는 대비 임씨와 재경의 모습은 감춰진 이야기의 서막을 예고하며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드높인다.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필로 만나 필 꽂힌 해령과 이림의 로맨스가 담긴 스토리 티저가 공개됐다”며 “둘의 관계가 어떻게 발전할지, 또 이들을 둘러싼 진실이 과연 무엇일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홍옥경 기자  topipc1@naver.com

<저작권자 ©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옥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클럽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IPC종합뉴스 : (우) 06538 서울특별시 서초구 주흥13길 13-3 302  |  Tel : 010-5095-5003  |  E-mail : topipc1@naver.com
지방국총괄 : 충남 천안시 서북구 백석공단 1로 10 천안미래아이스하이테크시티 A동 806호
충청본부 : 충남 천안시 서북구 차돌고개 5길 46  |  Mobile 010-6420-8313
삼척본부 : 강원도 삼척시 남양동 중앙로 250 | Mobile 010-5095-5003
강릉본부 : 강원도 강릉시 성덕포남로 168번길 46  |  TEL 033-643-5009
발행인/편집인 : 홍옥경  |  보도국장 : 김용식  |  연합취재전국본부장 : 차향식  |  의료(예체능)전문기자/본부장 : 최주철
전국취재본부장 : 한현석  |  강원취재본부장 : 홍영표  |  시사전문기자 : 김태일  |  경영국장 : 김태양  |  충청본부장 : 이화진
IPC종합뉴스 등록번호 : 서울,아03872  |  등록년월일 : 2015년 08월 24일  |  사업자번호 : 520-92-00076 | 독자후원 계좌번호 : 신한은행 110-448-261310
제보/광고문의 : 010-5095-50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옥경
Copyright © 2019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