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행정
교통사고와 화재 예방으로 안전한 추석 보내세요안전벨트 착용 철저, 음주운전 금지 및 화기 취급주의
홍옥경 기자 | 승인 2019.09.05 13:49
   
▲ 최근 5년간(‘14∼’18) 추석 연휴 전날과 첫날 시간대별 교통사고 현황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행정안전부는 추석 명절을 맞아 귀성·귀경길 교통사고와 주택화재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했다.

최근 5년간 추석 명절 전후로 발생한 교통사고는 총 18,335건이며, 31,077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특히, 연휴 전날의 교통사고 건수는 827건으로 연간 일평균 608건 보다 1.36배 많이 발생했다.

시간대별로 분석해 보면 연휴가 시작되기 전날 오후 6시에서 20시 사이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어 이 시간대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또한 안전벨트 착용현황을 분석해 보면, 여전히 뒷좌석의 착용률이 운전석과 조수석 보다 낮게 나타났다.

아울러, 이 기간 중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비율은 11.4%로 평소 보다 증가했으며, 특히 20대와 50대에서의 음주운전 비율이 평소보다 높게 나타났다.

한편, 추석에는 명절음식 준비 등으로 화기 사용이 늘면서 주택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최근 5년간 추석 연휴에 발생한 주택화재는 총 491건으로 추석 전날과 추석 당일에 평소보다 많이 발생했다.

화재 발생 원인을 살펴보면 음식물 조리나 가연물 근접방치 등으로 인한 부주의가 282건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전기적 요인이 95건 발생했다.

안전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 위해서는 다음 사항에 주의해야 한다.

운전 중에는 안전거리를 확보하고 졸리거나 피곤할 때는 휴게소나 졸음쉼터에서 충분히 휴식한 후에 운전한다.

차에 타면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을 철저히 하고, 특히 어린 자녀와 동승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체형에 맞는 차량용 안전의자를 사용한다.

6세 이하의 영유아가 어른용 안전벨트를 착용 할 경우, 사고 발생 시 오히려 심각한 부상을 초래할 수 있어 주의해야한다.

또한, 가볍게라도 음주를 했다면 절대 운전하지 말고 반드시 술이 깬 후에 운전하도록 한다.

음식을 조리할 때는 주변 정리정돈에 유의하고 불을 켜 놓은 채 자리를 비우지 않도록 주의한다.

가스레인지 등을 사용 할 때는 근처에 불이 옮겨 붙기 쉬운 가연성 물질을 비치하지 않고 환기에 주의하도록 한다.

서철모 행안부 예방안전정책관은 “명절 연휴기간에 평소보다 안전수칙을 더욱 잘 지키고 특히, 음주운전으로 인한 안타까운 사고가 절대로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라며, “교통사고와 화재 예방으로 평안한 추석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홍옥경 기자  topipc1@naver.com

<저작권자 ©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옥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클럽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IPC종합뉴스 : (우) 06538 서울특별시 서초구 주흥13길 13-3 302  |  Tel : 010-5095-5003  |  E-mail : topipc1@naver.com
지방국총괄 : 충남 천안시 서북구 백석공단 1로 10 천안미래아이스하이테크시티 A동 806호
충청본부 : 충남 천안시 서북구 차돌고개 5길 46  |  Mobile 010-6420-8313
삼척본부 : 강원도 삼척시 남양동 중앙로 250 | Mobile 010-5095-5003
강릉본부 : 강원도 강릉시 성덕포남로 168번길 46  |  TEL 033-643-5009
발행인/편집인 : 홍옥경  |  보도국장 : 김용식  |  연합취재전국본부장 : 차향식  |  의료(예체능)전문기자/본부장 : 최주철
전국취재본부장 : 한현석  |  강원취재본부장 : 홍영표  |  시사전문기자 : 김태일  |  경영국장 : 김태양  |  충청본부장 : 이화진
IPC종합뉴스 등록번호 : 서울,아03872  |  등록년월일 : 2015년 08월 24일  |  사업자번호 : 520-92-00076 | 독자후원 계좌번호 : 신한은행 110-448-261310
제보/광고문의 : 010-5095-50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옥경
Copyright © 2019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